"네일아트"로 2년 연속 그랜드 챔피온 상 수상.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커뮤니티
메이크업으로 아름다움을 창조하라!
미래의 꿈이 실현됩니다.
> 커뮤니티 > 공지사항
공지사항
공지사항

"네일아트"로 2년 연속 그랜드 챔피온 상 수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10-05-19 15:13 조회2,609회 댓글0건

본문

- 국제네일아트대회 출전한 대경대 17명, 2년 연속 전원이 ‘상’ 휩쓸어.

지난 9일, 국제규모로 치러진 ‘2010 서울인터네셔널 네일페스티발’(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대경대 뷰티자인학부 메이크업과 17명이 출전해 금, 은 ,동 등 전원이 수상을 했다고 대학측은 밝혔다.



이 대회는 총 700팀 1,300명이 출전해 네일아트예술의 지존을 가리는 대회로 습식 매니큐어 △팁 오버레이 프렌치스캅처 △디자인스캅처 △젤 원톤스캅처 △평면아트 종목 등 6개 분야에서 네일아트의 기술을 겨뤘다. 프로부는 △습식 매니큐어 △실크 익스텐션 △프렌치스캅처 △디자인스캅처 △젤프렌치스캅처 △평면아트 △판타지 종목 등 7개 분야에서 네일아트의 진정한 승자를 가렸다.

네일아트의 지존인 한 사람에게만 수여되는 영예에 ‘그랜드 참피온상’은 이혜영학생(뷰티디자인학부 메이크업과. 2학년. 21세)에게 돌아갔다. 이 상은 작년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대경대학 뷰티디자인학부가 차지하게 됐다.

중국 산둥공예예술대학에서 한류스타 토털 코디네이터가 되기 위해 대경대학으로 유학 온 4명의 중국 유학생들도 금, 은, 동상을 수상해 눈길을 끌었다.



팽슁후안( 중국유학생. 23. ) 학생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한류스타 코디네이터가 되기 위한 꿈이 한 발짝 더 가까워 진 것 같다고 말하면서, 중국이 아닌 한국에서 네일아트로 수상을 하게되 어서 더 값진 결과라고 생각한다"는 소감을 밝혔다.

그랜드참피언상을 수상한 대경대학 이혜영 학생은 2009년 그랑프리를 수상한 이소영(대경대 뷰티디자인과. 2학년)학생을 모델로 삼고 연습에 임했다. 그는 "고등학교 때 부터 미용관련 전문가의 꿈’을 키워오면서 ‘뷰티, 미용관련 자격증만 5개나 취득 한 것도 개성 있는 디자인을 표현하는데 많은 도움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장래에는 메이크업 아티스트로서 자신만의 브랜드를 가지고 싶다"는 소망을 말했다.



뷰티디자인 학부 메이크업과 한경애 교수는 ‘2년 연속 그랑프리 수상과 올해도 전원이 수상을 한 것은 전공교육이 기업현장과 일치될 수 있도록 집중교육 방식을 택한 것이 좋은 성과를 거두게 된 것 같다"고 말하면서 이제 제2의 무대는 국제대회라고 설명했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이 대회는 (‘2010 서울 인터내셔널 네일 페스티벌(2010 Seoul International Nail tival)’ 한국, 중국, 대만, 싱가포르, 말레이시아등 아시아권 지역에서 출하는 국제규모의 대회로 1,300명이 경합을 벌였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DK SNS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그누보드5

38547 경북 경산시 자인면 단북1길 65 대경대학교 메이크업전공    TEL 053-850-1498
COPYRIGHT © 2019 DAEKYEUNG UNIVERSITY All RIGHTS RESERVED.